덕평물류센터가 다시 정상 운영에 들어갑니다.

안녕하세요, 쿠팡입니다.

지난 24일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운영을 중단했던 쿠팡 덕평물류센터가 보건당국과의 협의를 거쳐 28일 재가동에 들어갑니다.

그동안 쿠팡은 덕평물류센터를 폐쇄한 뒤 보건당국의 역학조사에 협조하는 한편 고객과 직원의 안전을 위해 덕평물류센터에 대한 추가 방역조치도 완료했습니다. 이와 함께 보건당국은 196명의 자가격리 대상자를 신속히 선정했으며 이들에 대한 코로나19 검사가 27일 마무리됐습니다. 최종 검사 결과 196명 전원이 음성 판정을 받았으며, 쿠팡은 보건당국과 협의하여 28일부터 물류센터를 다시 열기로 결정했습니다.

최근 코로나19는 우리 사회 곳곳으로 소리없이 스며들어 감염 경로를 알 수 없는 확진자를 계속해서 발생시키고 있습니다. 쿠팡은 전염병에 맞서 싸우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한편, 우리 직원들의 감염 위험을 줄이고, 직원 가운데 감염된 확진자를 보호하며, 고객의 안전을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일을 할 것입니다. 쿠팡은 이전부터 다양한 안전 조치를 진행해 왔으며, 최대한 안전한 환경을 확보하기 위해 계속해서 새로운 조치를 연구·개발 및 시행하고 있습니다.

  • 대규모로 ‘코로나19 안전감시단’을 채용해 물류센터 내 사회적 거리두기 및 정기적인 체온 체크, 마스크 및 장갑 착용 등이 준수되도록 관리하고 있습니다.
  • 통근버스 승하차 및 사업장 출퇴근 시 QR코드를 사용해 체온 및 건강 기록을 관리하고, 코로나 의심자 발생 시 신속하게 동선 등을 확인하고 있습니다. 본 조치는 직원 외에 쿠팡의 사업장을 방문하는 모든 방문자들을 대상으로도 동일하게 진행됩니다.
  • 쿠팡의 모든 사업장에서는 매일 직원들의 체온 및 증상 여부를 체크하고 있습니다.
  • 물류센터를 오가는 통근버스를 두 배 증차했으며, 모든 식당에 칸막이를 설치했고, 흡연시설과 휴게실 등에서도 엄격한 거리두기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쿠팡은 앞으로도 방역당국에 적극적으로 협조하면서 코로나19의 확산 방지에 기여하겠습니다. 또한, 쿠팡의 고객과 직원 모두가 안심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습니다.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