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알찬 여름방학 계획, 아이와 함께하는 시간, 훌쩍 떠나고픈 시간 등 3가지 테마로 구성 
  • 곤충채집, 프라모델, 슬라임 만들기 등 테마별 관련 용품들도 쉽게 만나볼 수 있어

2019. 7. 2. 서울 — 쿠팡은 ‘북포라이프’ 카테고리의 12 번째 테마로 ‘쿠팡의 여름방학’을 오픈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테마에서는 여름방학을 맞아 아이와 함께 시간을 보내며 읽을 수 있는 도서와 관련 상품들을 선보인다. ‘알찬 여름방학 계획’ ‘아이와 함께하는 시간’ ‘훌쩍 떠나고픈 시간’ 3 가지 테마로 구성해 대상별로 도서 외에 함께 구매할 수 있는 추천 아이템을 모았다.

‘알찬 여름방학 계획’ 테마는 방학을 맞아 학습 및 자기개발을 준비하는 고객들을 위한 도서들과 곤충채집 등 방학동안 자주 찾는 체험활동 관련 상품들로 구성했다. 방학에 아이와 함께 소중한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아이와 함께하는 시간’ 테마에서는 도서들과 프라모델, 슬라임 만들기 등을 제안한다. ‘훌쩍 떠나고픈 시간’에서는 아이와 함께, 또는 혼자 재충전의 시간을 계획하는 고객들을 위한 여행서를 만나볼 수 있다. 페이지 내에서 수영&수상스포츠관과 캠핑전문관으로 연결돼 쉽게 둘러볼 수 있다.

대표도서로는 놀이기구의 과학적 원리를 만화로 배울 수 있는 ‘Why? 와이 놀이기구’로 쿠팡가 1 만 1250 원에 판매 한다. 종이 몸체에 옷을 입히고 신발을 신기는 등 종이 인형을 코디하며 놀 수 있는 ‘예뿍이의 종이구관’을 1 만 2420 원에, 엄마의 노하우를 담은 ‘엄마 공부가 끝나면 아이 공부는 시작된다’를 1 만 4400 원에 구매 가능하다. 

이병희 쿠팡 시니어 디렉터는 “여름방학과 휴가철을 맞아 다양한 도서와 여가 상품으로 알차게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쿠팡의 여름방학’ 테마를 준비했다”며 “쿠팡은 매달 새롭게 선보이는 ‘북포라이프관’을 통해 라이프스타일과 도서를 이어 더 나은 고객 쇼핑 경험을 만들어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북포라이프’는 책과 트렌드를 함께 제안하는 라이프스타일 테마관으로 매달 새로운 테마를 선정해 다양한 상품을 함께 구성했다. ‘여행’을 시작으로 ‘다이어트’, ‘재테크’, ‘취미’, ‘퍼스널브랜딩’ 등을 선보이고 있다.

SHARE